즐겨찾기+  날짜 : 2019-09-23 오전 09:41: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여성 > 시로 여는 아침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누워 우는 돌` / 김금래 시인


김조민 기자 / blue2140@hanmail.net입력 : 2019년 08월 30일
누워 우는 돌

김금래                                  
 

바람이 꽃나무를 밀고 가는
섬진강변

강물은 제 줄기 따라가기 바쁘고
물가엔 수많은 돌들이 발에 밟혀 자갈자갈
물소리를 낸다

때론 설핏 젖기도 하지만
이내 휘돌아가는 그리운 물비린내

곁에 누워서도 몸 담그지 못하는 둥글거나 모나거나
깨어진 돌멩이들 모래 섞인 강가에 한쪽 몸을 덥힌다

가지 떠난 매화 꽃잎 자갈밭 뒤채어 강으로 갈 때
작은 돌 하나 힘껏 강물에 풀어준다

강물도 우는 것일까  풍덩!
가다가 멈추어 남의 몸을 추스를 때




▶강가에 앉아 오래 강물을 보면 강물은 아래로 흘러가고 나는 위로 흘러간다. 눈을 감았다 떠도 강물과 나는 거꾸로 흘러간다. 나는 무게를 지닌 슬픈 짐승. 강물 위에 둥실 떠가는 꽃잎을 바라보다 돌멩이를 던진다. 풍덩! 타인의 무게를 끌어안으며 강물이 우는 소리. 우리는 그렇게 누군가를 안고 흘러간다.



ⓒ GBN 경북방송



▶약력
  2003년 제7회 서울시 주최 시 공모전에서 최우수상
  2004년 <부산일보> 신춘문예에 동시「사과의 문」으로 등단
  2018년 제8회 창원아동문학상을 수상
  시집 『큰 바위 아저씨』 『꽃피는 보푸라기』





김조민 기자 / blue2140@hanmail.net입력 : 2019년 08월 30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김금래 부산일보 창원아동문학상 사과의문 김조민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숨바꼭질` / 이현 시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질문` / 최도선 시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접속` / 양희진 시인
베트남에서 코리아산업공단의 꿈을 일구는 씨앤엔 비나그룹(C&N VINA) 이충근 회장 인터뷰
박명재 의원, 재래시장 등 추석민생투어 나서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도화` / 이덕완 시인
경북도,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차단에 총력!!
김석기 의원, 현곡주민 최대 숙원인 ‘제2금장교 건설’ 착공 밝혀!
포항공항, 포항-제주노선 취항식 개최
경주알영로타리클럽과 경주시민신문사의 후원으로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자장면 무료급식 행사 열..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시듦박용진기억해, 가지에 잎망울 한 아름 휘파람 불다가 향기 만발의 꽃과 파란 애채.. 
꽃의 유혹을 바삐 쫒다 몸이 갸우뚱했다 오랜 시간 날개들이 굳은 정원 속, .. 
가을 이야기 안상봉노을 이고만추로 가는 길단풍잎 하나 입에 물고땅거미 짙은여울..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