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1-21 오후 10:09: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여성 > 시로 여는 아침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초식 동물` / 이삼현 시인


김조민 기자 / blue2140@hanmail.net입력 : 2019년 12월 12일
초식 동물

이삼현


달도 없는 밤
신접살림을 차린 반지하 단칸방에 퍽, 알전구가 나갔다
갑자기 불이 빠져나간 방
그 자리에 들이찬 어둠은 틈 하나도 쉬 허락하지 않고
끝없이 팽창한 흑암 어디에 나를 가둬 놓는다
어디를 만져보아도 깜깜한
똑, 똑 노크해도 소리가 나지 않는 어둠은
헛디딜 것 같은 두려움만 앞설 뿐 첩첩 가로막힌 단면이다
아기자기한 세간살이도
조금 전 밥상 앞에 마주 앉아 저녁을 먹던 새색시도
최초의 어둠 속으로 사라져 버렸다

언제 어디서 달려들지 모를
제 모습을 숨긴 채 발톱을 세운 야행성 어둠에
조심조심
숨소리마저 죽여 가며 알전구 하나 찾아 들고
가까스로 갈아 끼운 빛이

확, 들어오자

기다렸던 아내가
네모반듯한 이를 드러내고 환하게 밝아온다
사로잡혔던 맹수의 아귀 속에서 빠져나와 안도하는
초식 동물 같은 웃음으로




▶거리가 없는 어둠은 방금 전 눈앞에 있던 것들을 끝 간 데 없이 이끌고 사라져버린다 삶은 한줄기 빛. 이 빛 속에 아기자기하게 행복을 쌓고 넓혀가는 일.
알전구 하나가 밝힌 빛 가운데서 낮고 좁고 부족했어도 행복했던 그 시절을 잠깐 떠올려보며
LED 불빛이 대낮처럼 밝아도 어쩐지 낯설어 보이는 것은 잠깐 잊고 살았던 알전구가 생각나기 때문입니다.





ⓒ GBN 경북방송





▶약력
   2017년 전북도민일보 신춘문예 당선



김조민 기자 / blue2140@hanmail.net입력 : 2019년 12월 12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이삼현 전북일보 초식동물 김조민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막걸리와 아바타` / 이정원 시인
2020 세계문화페스티벌 경주공연
2020 김정재 국회의원 의정보고회 개최 !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도배` / 김선미 시인
베트남 정부, 김관용 前지사에게 노동훈장 수여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개관 10주년 특별기획공연2020년 새해 음악회, ‘빈 필하모닉 멤버 앙상블’
포항시, 포항지진특별법 제정과 피해구제지원 시민 안내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샴쌍둥이, 스웨터` / 박형민 시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절규 한 척을 띄워 보낸다` / 정선 시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하화도행 • 5 ` / 이민숙 시인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창유리가 한 칸씩 물들었지요 얽힌 전선을 감고 뻗어가는 나팔꽃 귀 입술이 반쯤 열.. 
막걸리와 아바타이정원 가만히 눈 감으면 영사기가 돌아간다한 생애 영화 한 편 .. 
샴쌍둥이, 스웨터박형민   등 뒤를 따라붙는 소리. 우리는 내세來世라도 서..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