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28 오후 10:27:2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여성 > 시로 여는 아침

이석현 시인 "줄"


김광희 기자 / 입력 : 2011년 09월 20일
↑↑ 버스 줄 서기
ⓒ GBN 경북방송








이석현



나흘 동안 밤일을 하고 낮엔

주로 잠만 자려고 무던히 애를 썼다

오늘 야근 마지막 날 밤 10시

메인 도로 보드블록 위에서

사원아파트에 혼자 잠드는 아내를 생각하며

차례대로 서서 기다리는 줄

다시 또 생을 위한 줄서기를 하고 있다



오늘따라 통근 버스 지각인데

무심코 내려다 본 땅에는

상대평가 틀 속에서

엎어지고 자빠지며 거듭나기 들풀 같던

지난생의 내 발자국들이

아라비아 숫자를 새기며

선명히 모자이크 되어 있었다



지금 내가 서 있는 이 줄

또 하나의 생의 발자국을 찍어가며

다행한 안식처 안으로 모자이크 할 것인가



올려다 본 밤하늘

아무리 봐도

별들은 줄서기를 하지 않는다



<이석현시인>


충북 충주출생,
2002년도<작가정신>신인상,
시집<둥근소리의 힘>,
현재 포스코 근무.


시 감상


*밤 10시 야근을 하러 가기 위해 줄을 서는 가장은 아파트에 혼자 남아 잠들 아내를 생각한다. 나흘 동안 밤일을 하고 낮에는 잠만 자려고 애를 쓰다가 깊은 잠도 못자고 통근하는 버스를 기다리는 데 버스가 지각이다. 밤 10시에 출근하는 버스 기사도 아마 숙면을 취하지 못하다가 늦잠을 잤는지도 모른다. 버스를 기다리며 다시 생을 위한 줄을 서서 땅을 내려다 본다. 땅에는 상대평가 틀 속에 서로 견재하며 밟히고 일어나는 들풀 같은 지난날들이 거듭되는 발자국의 숫자들로 새겨져 있다. 이제 이 줄이 나아가는 생은 다행히 안식처로 가는 줄이 될 것인가, 밤하늘에 별들은 아무리 보아도 줄 서기를 하지 않는데......
김광희 기자 / 입력 : 2011년 09월 20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안동시코로나19현황(2월 24일 기자회견문)
경주시 황성동,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방역 총력
2020포항시 생활체육복싱대회 `성료`
경주시 코로나19 일일 대응상황(2020.2.27.(목) 10시)
상주시 코로나19 확진 환자 발생
경주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2020.2.26.(수) 10시)
경주시코로나19 4번5번 확진자 발생 현황(2월24일 23시)
경상북도코로나19 발생 현황(2월26일수요일16시기준)1보
경주시 코로나19 일일 대응상황(2020.2.24.(월) 10시)
경주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2020.2.28.(금) 10시)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누가 창을 두들긴다 레몬이 노랗게 그려진 우산을 쓰고 60년대에 사라진 노란 전.. 
대봉감조준계단이 남겨둔 대봉감 현관문 도어록 소리보다 탱탱하다성급한 마음에 만져.. 
내 손바닥 속 추전역김분홍혼자 여행을 떠났다 분명 기차가 달리는데 풍경이 달린다는..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