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1-23 오후 11:52: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 농.수.축산업

포항시 농특산물 해외 수출길 ‘확’ 넓어져...

- 포항 쌀 12톤 미국으로, 사과 10톤 베트남 수출위해 상차
- 담당공무원들의 전략적 마케팅 ‘열정’과 친환경 영농의 합작품

제해철 기자 / treinerq@naver.com입력 : 2018년 12월 23일
ⓒ GBN 경북방송
포항시 기계, 기북, 죽장면에서 생산된 GAP 인증 사과와 친환경 농법으로 생산된 포항 쌀이 지난 21일 베트남과 미국 수출길에 올랐다.

작년에 이어 올해 포항시의 농특산물 수출 길이 크게 넓어지고 수출경쟁력도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특히 FTA 보호무역주의 강화 등 수출여건이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에서 포항지역 농가의 농특산품 수출실적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은 시의 행정적 노력과 지역 생산·가공업체, 수출 유관기관 등이 함께 노력하여 얻은 값진 결과로 그 의미가 깊다.

포항시에 따르면 지난 2016년 농식품 가공품과 신선농산물을 합쳐 모두 25억3천300여만 원이었던 수출실적은 지난해에는 30억9백만 원으로 25%나 급증했고 올해는 12월 초 현재까지 34억4천만 원에 육박하고 있으며 가파른 상승세가 지속되고 있다.

또한, 올해 수출선 다변화와 품종의 다양화가 확연해 눈길을 끌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사과품종의 경우 수출이 전무 했으나 올해는 사과품종만 25톤, 7천만 원어치를 수출했고 사과즙 700박스를 처음으로 베트남지역에 수출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한편, 최근에는 가공농산물이 아니라 신선농산물로는 처음으로 기계면 봉좌산 일원에서 재배한 포항 무 60톤을 캐나다로 수출했으며, 현지인의 반응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을 한 후 추가 수출도 검토 중이다.

이에 따라 포항시는 향후 수출 품목 확대에 대비해 재배농가와 안정적인 계약재배추진과 함께 수출시장 정보의 신속한 분석과 농약 안전사용 준수, 재배 이력 작성, 농가 수출재배 교육 등으로 안정적 농가소득을 확대하는데 주력할 방침이다.

포항의 농특산물 수출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는 것은 수출촉진을 위해 매년 연초 종합적인 수출지원 프로그램을 확정한 후 주기적으로 수출유망 품목에 대해 체계적인 관리와 해외시장 개척에 대한 전략적 마케팅 기법이 뛰어났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한편, 이처럼 포항시의 농특산물 수출성과가 두드러지면서 포항시는 최근 농식품 수출정책평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됐고 경북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사진> 포항 서포항농협 쌀과 사과를 미국과 베트남으로 수출하기 위해 상차전 행사를 하고 있다.
제해철 기자 / treinerq@naver.com입력 : 2018년 12월 23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포항시청출입기자봉사단, 포항동네방네예술단 이웃돕기 성금 277만원 기탁
경북도, 美 진출 기업, CES 참가업체 기업인과 수출확대방안 논의
포항동네방네예술단, 불우이웃 돕기 성금277만1천원 전달
박명재 의원, “영일만대교 건설의 꿈 영글어가고 있다”
대구 홍역 유행, 경북 홍역 환자 2명 발생 !
경주시 인사발령 조서 (6급이하 전보) - 19. 1. 14 子 -
이철우 도지사, 미 방문 일주일 내내 투자․통상 발품... 시장확대 주력
영주시가 2019년부터 이렇게 달라집니다
차재근 지역문화협력위원회 공동위원장, 초대포항문화재단 대표이사에 선임
최동호 시인, 러시아 모스크바대학서 출판 기념회 및 북경 시낭독회 가져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감은사 강봉덕팽팽한 허공이 균형을 잡고 있다늘 마주보고 서 있는 그들은 맞수다쉽.. 
포항시립합창단(단장 최웅)은 오는 6월 21일(목)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제10.. 
명검  최동호 검의 집에서 일단 검을 뽑으면 그것은 검이 아니라 칼이다. .. 
* 남자의 사랑은 감성적이고 여자의 사랑은 이성적이라는 것을 사랑하던 여자와 헤어..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