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9-23 오전 09:41: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여성 > 음악/미술

포항문화재단 ‘음악으로 생활문화를 즐기는 3가지방법’ 공연


제해철 기자 / treinerq@naver.com입력 : 2019년 08월 19일
ⓒ GBN 경북방송
포항문화재단은 2019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으로 진행하는 ‘음악으로 생활문화를 즐기는 3가지 방법 : 공연’을 오는 22일 목요일 19시 포항 심포닉 윈드 오케스트라 연주회, 24일 토요일 17시 K.A.M.S.(캄스) 성악 앙상블 연주회 그리고 31일 토요일 17시 두 팀의 합동 연주회가 포항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진행한다.

포항 심포닉 윈드 오케스트라 연주회는 황흥근 지휘자의 지휘로 고향 그리워 & 바위고개 행진곡, Ascentium, Spanish Fever 등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시민예술가들이 열심히 연습하여 준비한 곡들을 무대에 올릴 예정이다. 포항 심포닉 윈드 오케스트라는 황흥근 지휘자를 중심으로 음악을 통한 문화적 소통과 성장을 지향하는 사회인 중심의 순수예술 동호인 모임이다.

ⓒ GBN 경북방송
K.A.M.S.(캄스) 성악앙상블 연주회는 오페라 ‘사랑의 묘약’ 갈라 콘서트 형식으로 연주한다. K.A.M.S.(캄스)는 포항지역 예술가 [소프라노: 홍옥분. 이현진 / 테너:김승희(리더). 김이영 / 바리톤: 하형욱. 서의석 / 피아노: 최선경. 이학미] 가 출연하여 호소력 짙은 목소리로 달콤하면서도 박력 넘치는 아리아를 선보이며 오페라 서곡을 시작으로 총 12곡의 프로그램을 하모니를 이루며 선보일 것이다.

어렵게 여겼던 오페라 무대를 해설과 함께 시각적 효과를 최소화하여 연주와 노래에 집중하도록 깊이 있는 오페라 감상의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

ⓒ GBN 경북방송
마지막으로 포항심포닉윈드오케스트라, K.A.M.S.(캄스) 성악앙상블 두 팀의 합동공연은 지역 전문 예술인들과 아마추어 예술인들이 함께 준비한 곡들로 향수, Time To Say Goodbye, 홀로 아리랑, 우정의 노래 등 클래식 공연의 문턱을 낮추고 시민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익숙한 래파토리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지난 7월 18일 지역팀들의 음악예술 활동을 위해 제작된 오디오 콘텐츠는 합동공연을 관람하는 시민들에게 무료로 배포 할 예정이다.

포항문화재단 이성훈 사업담당자는 “포항문화재단과 지역 공연예술인들 간의 소통으로 시민예술가를 양성하여 연주회를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은 관람객이 찾아와 아름다운 여름밤을 즐기기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모든 공연은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문의사항은 포항문화재단 홈페이지(www.phcf.or.kr) 또는 공연전시팀(054-289-7910)로 하면 된다.
제해철 기자 / treinerq@naver.com입력 : 2019년 08월 19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숨바꼭질` / 이현 시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질문` / 최도선 시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접속` / 양희진 시인
베트남에서 코리아산업공단의 꿈을 일구는 씨앤엔 비나그룹(C&N VINA) 이충근 회장 인터뷰
박명재 의원, 재래시장 등 추석민생투어 나서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도화` / 이덕완 시인
경북도,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차단에 총력!!
김석기 의원, 현곡주민 최대 숙원인 ‘제2금장교 건설’ 착공 밝혀!
포항공항, 포항-제주노선 취항식 개최
경주알영로타리클럽과 경주시민신문사의 후원으로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자장면 무료급식 행사 열..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시듦박용진기억해, 가지에 잎망울 한 아름 휘파람 불다가 향기 만발의 꽃과 파란 애채.. 
꽃의 유혹을 바삐 쫒다 몸이 갸우뚱했다 오랜 시간 날개들이 굳은 정원 속, .. 
가을 이야기 안상봉노을 이고만추로 가는 길단풍잎 하나 입에 물고땅거미 짙은여울..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