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6-19 오후 06:28:0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여성 > 종합

추석연휴 경주엑스포공원 북적,경주여행관광명소 인기 재확인

22일부터 25일까지 나흘간 2만4천여명… 전국 각지에서 다녀가
한가위 특별이벤트 무료 진행… 귀성객 가족나들이객에 큰 호응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18년 09월 27일
ⓒ GBN 경북방송

추석연휴 기간 경주세계문화엑스포공원에는 3만 명에 가까운 관광객과 귀성객으로 북적이며 경주 여행․관광 명소로서 인기를 재확인했다.

ⓒ GBN 경북방송

26일 (재)문화엑스포에 따르면 추석연휴가 시작된 22일부터 25일까지 4일간 2만4천200여명이 경주엑스포공원을 다녀갔다. 연휴 마지막 날인 26일 집계가 끝나면 5일간 경주엑스포공원을 방문한 관광객은 3만 여명 이상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 GBN 경북방송

문화엑스포는 이번 추석연휴를 맞아 경주엑스포 공원에서 한가위 특별이벤트를 무료로 진행했으며, 다양한 할인 이벤트를 기획하는 등 관광객을 맞을 준비를 철저히 했다. 경주시민 뿐 아니라 수도권, 대구, 울산, 부산 등 전국 각지에서 많은 관람객들이 방문했다.
ⓒ GBN 경북방송

경주엑스포공원의 상징물인 ‘경주타워’에는 나흘간 3천660여명의 관람객이 다녀갔다. 경주타워에 오른 관람객들은 전망대와 ‘구름위에 카페’에서 보문호수를 바라보며 아름다운 가을풍경에 취하기도 했다. ‘석굴암HMD 트래블 체험’과 ‘VR 알바트로스 체험’을 통해 가상현실을 맛보는 등 다양한 콘텐츠로 알찬 시간을 보냈다.
ⓒ GBN 경북방송

경주타워 광장에서 열린 한가위 특별 이벤트에는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 나들이객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탁본 뜨기, 전통 팽이 만들기, 솔방울 책갈피 만들기 등 체험마당에서는 저마다 세상에서 하나뿐인 작품을 만들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공연마당에서는 국악, 마술, 밸리댄스, 버스킹 등 다양한 공연들이 펼쳐져 명절 분위기를 돋웠다.
ⓒ GBN 경북방송

경주를 대표하는 고품격 문화예술공간으로 자리매김한 ‘솔거미술관’에도 관람객의 발길이 이어졌다. 소산 박대성 화백의 신작을 만날 수 있는 <수묵에서 모더니즘을 찾았다-두 번째 이야기>와 경북지역 구상작가들의 작품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로컬리티 : 재현(再現)과 구현(具現)>이 관람객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가족과 함께 경주엑스포공원을 방문한 정유선 씨(울산, 46)는 “고향 경주에 왔다가 학창시절 때 추억을 떠올리며 오게 됐다”며 “탁 트인 경주타워 전망대에서 보문단지 전체를 조망할 수 있어 좋았고, 새마을관람열차를 타고 잘 가꿔진 공원을 돌아보니 명절 피로가 싹 풀리는 것 같다”고 말했다.

이두환 문화엑스포 사무처장은 “이번 추석연휴 동안 경주엑스포공원에는 올 들어 가장 많은 관광객이 다녀갔다”며 “경주엑스포는 훌륭한 ‘와우 콘텐츠’(Wow Contents : 감탄을 자아내는 내용물)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경주 문화관광 활성화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 GBN 경북방송


#추석연휴 #경주여행 #추석연휴인기실감 #명절증후군극복 #경주엑스포공원 #경주가볼만한곳 #경주타워 #경주여행추천 #경주관광명소 #가을나들이명소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18년 09월 27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대한가수협회 포항경주지부 2019 포항국제불빛축제 개막식 퍼레이드 빛내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강원도 옥수수 막걸리` / 박철영 시인
경주대, 환경대축제장 생명안전체험 재능기부 활동
포항문화재단, 문체부 공모사업 ‘2019 어르신문화프로그램’거리공연 개최
포항시, 시화장미 순자르기 및 장미장식 체험행사 개최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그대가 나를 다녀가네` / 김병해 시인
성건동에서 외국인 민원처리도 어렵지 않아요!
예천군민을 위한 예천군, 제101회 「한국의 명인명무전」개최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뻐꾸기 시계` / 정명순 시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해삼위(海參崴)` / 전형철 시인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우리, 가깝고도 먼조미희 세상에는 다양한 우리들의 규정이 있네 동그란 우리 네모.. 
내가 위를 보고 걷자 사람들이 모두 위를 보고 걸었다 우리들은 위를 보고 걸을 수.. 
못의 항변최휘웅못을 박을 때마다 심장이 오그라든다. 간헐적인 울림이 위태롭게 날 .. 
뻐꾸기 시계 정명순죽은 듯 숨을 멈추었던 어느 날부터뻐꾸기는 맘대로 울기 시작했..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