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8-12 오후 05:34: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여성 > 종합

스페인 중심에서 언택트 경북관광을 알리다

경북문화관광공사, 유럽 시장 본격 공략 나선다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20년 08월 03일
ⓒ GBN 경북방송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사장 김성조, 이하 공사)는 경북 외래관광객 시장 다변화 및 확대, 글로벌 개별여행지로서의 경북 브랜드 구축을 위해 유럽ㆍ대양주 시장 개척에 나섰다.

문화체육관광부의 2019 외래관광객조사에 따르면, 경북을 방문하는 외래관광객 중 프랑스, 독일, 호주, 미국 등 유럽ㆍ대양주 시장 비율이 43.1%를 차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경북이 구미주 시장에 매력적인 관광지로 부각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공사는 올 1월 스페인을 방문, 세계 3대 국제관광박람회 중 하나인 FITUR 참가와 스페인 올림픽위원회와의 경북형 특수목적관광 활성화 논의 등 적극적인 유럽시장 개척에 나선 바 있다. 하지만 공사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전 세계로 확산된 코로나19는 매년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던 경북 외래관광객의 발길에 제동을 걸었다. 이에 공사는 해외 마케팅 전략을 비대면 형태로 발빠르게 전환, 코로나19에 대한 대응책을 마련하여 본격적인 언택트 마케팅 활동을 시작하였다.

우선 공사는 지난 1월 인연을 맺은 세계 2위 관광대국인 스페인의 한국문화원과 손을 잡았다. 그 결과 스페인 수도 마드리드 중심가에 위치한 한국문화원의 옥외 홍보모니터에서는 경북의 주요 관광명소가 상시 송출되고 있다. 이 외에도 주영국 한국문화원은 공식 SNS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등)에 경북관광 홍보영상을 게시, 경북의 아름다움을 현지인에게 선보이고 있다. 현지 사정으로 9월 재개관 예정인 호주 한국문화원은 물론, 이탈리아, 폴란드, 캐나다 한국문화원에서도 경북관광을 위한 홍보 협조를 약속하였다.

공사는 재외 한국문화원 외에도 세종학당, 한국학 관련 대학 및 연구기관 등과의 협조를 통해 언택트 마케팅 활동을 지속ㆍ확대할 계획이다. 개별여행(FIT) 비중이 높은 구미주ㆍ대양주 대상 마케팅은 경북 외래관광객 시장 다변화와 구조개선에 큰 역할을 할 전망이다.
ⓒ GBN 경북방송

김성조 사장은 “그동안 경북은 코로나19와 같은 외부요인에 취약한 단체관광객 중심의 관광구조였다.”며 “코로나19로 시작된 구미주ㆍ대양주 시장 대상 글로벌 언택트 마케팅은 경북 외래관광객 시장 다변화와 확대는 물론 글로벌 개별여행지로서 경북의 브랜드 구축과 경북관광의 구조적 개선을 위한 터닝포인트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20년 08월 03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밥그릇` / 이주리 시인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 확정 축하,경주엑스포, 신공항 후보지역 주민 무료입장!!!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우표를 붙이겠습니까` / 김효선 시인
대구경북통합신공항 공동이전부지 신청 호소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어린왕자는 죽지 않았어요` / 리호 시인
국가 드론 실기시험장,김천 미래 향한 첫걸음
경주과학! 경북을 넘어 전국으로 비상하라!.
대구경북 시도민의 염원... 통합신공항 ‘소보-비안’ 결정
코로나에도 돋보이는 경북바이오산단... 헴프 특구로 고공비행
경주소방서, 긴급구조통제단 불시 가동훈련 평가 실시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컵은 쉽게 동의한다묻기도 전에고개를 끄덕인다  너의 동의를 마시고너를 .. 
돌 속의 울음 서영택누가 있는가, 저기 돌 속에울음이 새어 나오고 있다새들의 날개를.. 
안녕하세요 12번 방입니다 당신은 아직 태어나지 않은 상태입니다 무엇으로 태어날까..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