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4-24 오전 10:23:0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 종합

동양피엔에프㈜ 경주공장 준공식 개최

소재가공분야 국내1위 기업 공장 준공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
임영록 기자 / pa6093@hanmail.net입력 : 2019년 02월 13일
ⓒ GBN 경북방송

경주시는 산업용 소재 가공분야 국내1위 업체인 동양피엔에프㈜(대표이사 배효점)가 13일 강동면 강동일반산업단지에 경주공장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준공식에는 주낙영 경주시장, 배효점 동양피엔에프㈜ 대표이사를 비롯한 기업 임직원, 사업관계자 및 지역주민 15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동양피엔에프 경주공장 준공은 지난해 6월 20일 투자유치 MOU를 체결한 결과로 총170여억 원을 들여 금속 조립 구조재를 생산할 수 있는 첨단설비를 갖췄다.
ⓒ GBN 경북방송

서울특별시 금천구에 위치한 동양피엔에프㈜는 1996년 설립된 후, 오랫동안 해외 기업의 독무대였던 산업용 소재가공분야의 기술 국산화에 노력했다.

이송원료의 원형보전, 분진 최소화, 공정 단순화 및 환경비용을 감소시킨 소재가공 시스템을 독자 기술로 개발해 국내 소재가공시스템 분야 1위 기업으로 성장했고, 석유화학에서부터 제철, 제강, 세라믹, 시멘트, 비료, 발전, 환경, 에너지산업에 이르는 다양한 산업분야에 진출해 최고의 소재가공 기술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성장해 글로벌 톱5 진입에 진입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동양피엔에프㈜의 경주 이전은 찾아가는 맞춤형 투자유치 설명회로 경주시의 우수한 투자환경과 체계적인 기업유치 활동이 만들어낸 결과다.
ⓒ GBN 경북방송

그동안 본사방문 및 투자현장 상담 등을 거쳐, 투자유치 MOU 체결 후에도 착공에서 준공까지 각종 인․허가 행정절차뿐 아니라 전국최고 수준의 투자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 원스톱 행정서비스를 실천했고, 기업도 경주이전을 계기로 이웃돕기 성금을 경주시에 기탁하는 등 지역과 상생하는 기업이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어려운 시기에 경주 투자를 결정하고 이를 단기간에 실천한 회사와 임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경주시는 강소기업을 유치하기 위한 맞춤형 투자유치 활동을 강화하는 한편 투자를 결정한 기업에는 원스톱 행정서비스를 비롯하여 전국 최고 수준의 인센티브를 제공하여 최선을 다해 기업 성공을 돕겠다”고 말했다.
임영록 기자 / pa6093@hanmail.net입력 : 2019년 02월 13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경북북부제2교도소 포항한동글로벌고등학교 부활절 찬양 공연 개최 및 참관실시’
한국문화재돌봄협회,2019 문화재돌봄사업단 교육과정 Start
상주한방단지 야외공연장 단체 사용 줄이어 ~
동천동 새마을협의회, 신라공고 학생들과 펼치는 깨끗한 동천 만들기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 국민 청원 20만 돌파...
의성군[의성군 3개 노인복지관 연합체육대회]개최
경주시 성동·황오지구 도시재생대학 순천·여수 선진지 견학
김석기 의원, 감포국제통상마이스터고–서희건설 산학협력 MOU체결 성사!
한수원아트페스티벌 2019, 문화에너지로 경주를 채우다
김성조 포항시의원 등 포항시의회,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 국민청원 홍보나서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감은사 강봉덕팽팽한 허공이 균형을 잡고 있다늘 마주보고 서 있는 그들은 맞수다쉽.. 
포항시립합창단(단장 최웅)은 오는 6월 21일(목)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제10.. 
명검  최동호 검의 집에서 일단 검을 뽑으면 그것은 검이 아니라 칼이다. .. 
* 남자의 사랑은 감성적이고 여자의 사랑은 이성적이라는 것을 사랑하던 여자와 헤어..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