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5-21 오후 02:35: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 종합

경주시, 문명과 역사의 요람 이집트 룩소르시 방문

신라천년 고도 경주, 고대 이집트 유적의 보고 룩소르와 손을 맞잡
임영록 기자 / pa6093@hanmail.net입력 : 2019년 03월 11일
ⓒ GBN 경북방송

주낙영 경주시장과 윤병길 시의장은 고대 이집트 유적의 보고이며 이집트 신왕국(기원전 1,550년경-기원전 1,069년경)의 수도였던 룩소르시와 우호도시협정 체결 및 ‘제8회 룩소르 아프리카 영화제’ 개막식 참석을 위해 11일부터 17일까지 4박 7일의 일정으로 이집트를 방문한다.

경주시와 룩소르시의 우호도시협정 체결은 2012년에 국회 재외공관 국정감사단 아중동반(단장 이병석 부의장)이 룩소르를 방문해 신라천년의 고도이며 한국의 대표적인 역사문화관광도시인 경주시와 자매결연을 제안하면서 룩소르 지역 한인사회에서도 회자 되었다고 한다.

이후 2017년에 룩소르시에서 개최된 Korea Caravan 행사(한국문화소개 프로그램)시 주이집트 대사관 김병원 대사대리가 양시간 자매결연을 제안했으며, 2018년에 룩소르 주지사가 윤여철 주이집트대사와의 면담자리에서 경주와의 자매결연을 정식 요청해 왔다.

룩소르시는 1922년에 ‘왕가(王家)의 계곡’에서 세계 고고학적 발굴 중에 위대한 발견의 하나로 알려지게 된 투탕카멘(Tutankhamun)의 무덤이 발굴되면서 전 세계적으로 유명해졌으며, 지금도 관광객들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발굴 당시 투탕카멘의 무덤에선 110㎏짜리 황금 관(棺)과 황금마스크(11kg), 호화찬란한 금은보화와 합금되지 않은 철, 그리고 3천여 년 동안 마르지 않은 향료 등 2천여 점의 귀중한 유물이 나왔다고 한다.

경주시 대표단은 12일 이집트 수도인 카이로에 도착해 윤여철 이집트대사와 면담을 갖고, 13일 룩소르로 이동하게 된다. 룩소르에서 룩소르 주지사 면담, 경주-룩소르 우호도시협정체결, 아프리카영화제 참석 등 공식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방문에서는 오는 10월 경주세계문화엑스포에 이집트문화예술단을 공식 초청하는 초청장을 전달할 예정이다.

경주시 관계자는 한국의 대표적인 고도이자 역사 도시인 경주시와 이집트의 상징적인 도시인 룩소르간의 우호결연에 대해 이집트 외교부도 큰 관심을 가지고 있으며, 양 도시의 우호결연은 양국 간 기존 정치, 경제, 문화 및 예술 분야까지 상호 관계를 촉진하는 중요한 모멘텀이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표명하였다.

현재 경주시는 전 세계 10개국 17개 도시와 자매우호도시 결연을 맺고 다방면에 걸친 활발한 교류를 통하여 경주를 세계에 알리는 데 주력하고 있다.
임영록 기자 / pa6093@hanmail.net입력 : 2019년 03월 11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홍익기무공’ 반만년 한민족 인체생명에너지 기! 생산 저장 순환의 비밀 세상에 공개되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지각 목련` / 이경준시인
포항시청 출입기자 봉사단, ‘즐거운 인생’ 난타 팀과 봄철 환경미화 활동 펼쳐
최용석 도예전 ‘불꽃의 산수화 –일맥상통展-
영덕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통합지원(CYS-Net) 2차 실행위원회 개최
용강동, 어버이날 맞이 효(孝) 경로잔치 개최
포항권투 권 범, 프로복싱 슈퍼미들급 한국챔피언 결정전 진출
포항시청소년재단 경상북도 청소년참여기구 연합워크숍 참가
경주시, 축구종합센터 3순위 우선협상대상지 선정
제 2회 포항 이수자전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어머니와 소나무 주선미 어머니의 굽은 허리에는사립문 밖 소나무가 앉아있다 짓누르.. 
나무 무덤 서 정 화반얀나무 너른 품에 층층 앉힌 무덤들죽은 아기 .. 
오염된 눈(眼)박 봉 준 눈에 뵈는 게 없다고 농담처럼 투정 부리던 그녀가 백내장 수.. 
지각 목련 이경준 모두 떠난 자리 꽃잎이 지네 가지마다 촘촘히 취록빛 수..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