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3-22 오후 08:35: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 종합

영양군,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와 함께하는 소통 간담회 개최

현장 소통을 통한 영양군 지역발전방안 공동모색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5일
ⓒ GBN 경북방송

경북도는 3월 14일 오후 영양군청 대회의실에서 「이철우도지사와 함께하는 소통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이철우 도지사를 비롯하여 오도창 영양군수, 김형민 영양군의회의장과 의원, 이종열 경상북도의회의원, 영양군 기관단체와 주민 등 150여명이 참석하여 도정 및 군정에 대한 설명을 듣고 지역 발전방안에 대해 머리를 맞대었다.

오도창 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도지사님의 소통 행보에 존경과 감사를 드리며, 오늘 영양군 방문을 계기로 경북도와 영양군이 상생할 수 있는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영양군 발전에 많은 관심과 큰 힘이 되어 주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 GBN 경북방송

이에 이철우 도지사는 “영양군은 도내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손에 꼽히는 오지로 기본 인프라조차 많이 미비한 상황이지만, 인문학과 천혜의 자연자원, 빛나는 밤하늘을 가지고 있기에 영양만의 특화된 충분한 경쟁력이 있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경북 북부지역, 특히 영양군이 좀 더 발전할 수 있도록 도차원에서 적극 지원하고 중앙과의 가교 역할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간담회 후 오도창 군수는 이철우 도지사와 함께 전국 최고 품질을 자랑하는 영양고추 생산의 산실인 영양고추유통공사와 고추육묘장을 방문해 현장 브리핑을 청취하고, 고추유통공사의 최첨단 가공 시설과 최신 육묘기술을 직접 확인했다.

특히 2006년 설립된 영양고추유통공사는 미국 FDA, GAP, HACCP 등 각종 인증을 받아 위생적으로 고추를 가공하는 단일 규모 세계 최대 시설로 영양고추 명품화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한편 2010년 설립된 영양고추공정육묘장은 전문 고추육묘기술로 재배한 고추묘를 농가에 보급함으로써 안정적인 고추 재배에 도움을 주어 고품질 고추 생산에 기여하고 있다.

영양군은 이철우 도지사의 이번 지역 방문을 계기로 앞으로도 경북도와 정기적인 소통의 자리를 마련하고 이를 통해 군 발전의 토대를 다져나갈 계획이다.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5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제1회 포항시장배 경북생활체육복싱동호인 복싱대회 성료
제1회 포항시장배 경북생활체육복싱동호인 복싱대회 개최
포항시, 동해안 특산 강도다리 소비촉진 앞장서다
경주시 월성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청소봉사활동
영덕대게 서울 나들이, 왕의 대게 진상식 성료
도약하는 흥무학생오케스트라의 힘찬 첫걸음
포항시립합창단 예술감독 겸 상임지휘자 장윤정 취임연주회 개최
포항시 기북면 용기1리에서 민관합동 찾아가는 의료서비스 스타트!
배진석 경상북도의원 방문 및 경주 육부회 후원으로 경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자장면 무료급식 행사 열..
포항시 블루밸리 국가산단 분양 특별대책 T/F회의 개최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감은사 강봉덕팽팽한 허공이 균형을 잡고 있다늘 마주보고 서 있는 그들은 맞수다쉽.. 
포항시립합창단(단장 최웅)은 오는 6월 21일(목)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제10.. 
명검  최동호 검의 집에서 일단 검을 뽑으면 그것은 검이 아니라 칼이다. .. 
* 남자의 사랑은 감성적이고 여자의 사랑은 이성적이라는 것을 사랑하던 여자와 헤어..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