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10-27 오전 12:08: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지방자치 > 지방자치종합

10월 독도의 달.. 새롭게 주목 받는‘내 나라 내 겨레’노래비

울릉도의 새로운 명물로 주목... 독도와 대한민국 사랑하는 마음 충만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20년 10월 16일
ⓒ GBN 경북방송

경상북도 울릉군 북면 안용복기념관 초입에는 ‘아침이슬󰡑, ‘상록수’의 원작자로 유명한 가수 겸 연출가 김민기씨의 또 다른 역작인 ‘내 나라 내 겨레󰡑 노랫말을 새긴 노래비가 당당하게 서 있다.

‘보라 동해에 떠오르는 태양...󰡑으로 시작하는 ‘내 나라 내 겨레󰡑는 1970년에 지어 1971년에 발매된 곡(작사 김민기, 작곡 송창식)으로, 동해의 떠오르는 태양을 모티브로 삼아 우리 민족의 역동성을 노래한 곡이며, 아직도 중장년층에게 피 끓는 감성과 뜨거운 조국애(祖國愛)를 불러일으키는 노래로 사랑받고 있다.

이런 까닭에 10월 독도의 달을 맞아 ‘내 나라 내 겨레󰡑 노래비가 다시금 주목받고 있다. 노래비는 문화체육관광부와 경북도가 동해를 소재로 한 인문자원을 발굴․활용하는 차원에서 지난 8월 8일 ‘섬의 날󰡑을 기념해 설치되었으며, 우리나라에서 해가 제일 먼저 뜨는 울릉도에 노래비를 세움으로써 동해의 가치와 나라의 희망을 되새긴다는 의미도 담고 있다.

특히, 안용복 기념관은 희생과 고난으로 독도를 지켰던 조선 숙종 때의 인물 안용복을 기념하는 공간이자, 울릉도에서도 독도와 일출이 잘 보이는 장소로 노래비가 가진 상징성과도 잘 어울리는 곳이기도 하다.

경북도는 10월 독도의 달을 맞아 지난 13일 노래비의 원작자인 김민기씨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고마움을 전했다. 또 내년부터는 독도‧동해‧대한민국을 노래한 ‘대한찬가(大韓讚歌)󰡑 음악회를 여는 등 각종 주민참여 행사도 준비할 예정이다.
ⓒ GBN 경북방송

김남일 경상북도 환동해지역본부장은 “독도주권을 지키는 일은 외교‧국방 이외에 생태‧환경‧과학‧인문‧문화 등을 통해서도 할 수 있다”며, “경북도는 앞으로도 숨어 있는 해양 인문자원을 발굴하고 홍보하는데 적극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20년 10월 16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귀리를 볶는 저녁` / 안재홍시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멈칫, 하다` / 이택경 시인
서면 도리마을 ‘은행나무숲’ 노랗게 물든다
포항지진 피해자인정 및 지원금 신청 접수 Q&A
2020년 주민복지과가 어려운 이웃과 함께 합니다
경북도, 곤충산업 육성지원 공모사업 전국 최다 선정 쾌거
이철우 도지사, 코로나 백신 글로벌 생산기지 SK바이오사이언스 방문
고령군, 2021년 지역특화 콘텐츠개발 지원사업 선정
경주소방서 동부남·여의용소방대 지역 소외계층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사업 신청·접수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영웅시대 김온리    영웅이 나타나기 전에 무슨 구름이 흘렀던가 폭우.. 
귀리를 볶는 저녁 안재홍늦은 저녁귀리를 볶는다약한 불에 올려 살살 저으니금세 습기.. 
멈칫, 하다  이택경 폭포도 떨어져 내리기 전 한 번쯤 멈칫*한다는데 ‘멈..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