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12-02 오후 05:28:4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 경제종합

포스코, 2019 동반성장지수 ‘최우수’ 등급 선정

8일, 동반성장위원회 발표…철강업계에서 유일하게 최고 등급 받아
진용숙 기자 / ysjin130@korea.com입력 : 2020년 09월 08일

 포스코(회장 최정우)가 동반성장위원회(이하 동반위)에서 발표하는 ‘2019 동반성장지수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최우수’ 등급에 선정됐다.

동반성장위원회는 8일 제63차 동반성장위원회를 개최하고 2019년 동반성장지수 평가 결과를 확정 공표했다.

포스코는 고유의 동반성장 7대 대표 프로그램*을 그룹사에도 전파하며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적극 실천한 것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보고 있다. 철강업계에서 최고 등급을 받은 것은 포스코가 유일하다.

* 포스코 동반성장 7대 대표 프로그램: △ 개방형 소싱(e-Catalog) △제값 제때 주기 △성과공유제(Benefit Sharing) △포스코型 생산성 혁신 △혁신성장지원단 △포유드림 잡매칭 △기업시민 프렌즈

동반성장지수는 대·중소기업 간 동반성장 촉진을 목적으로 대기업의 동반성장 수준을 평가하여 계량화한 지표로서, 2011년부터 동반위가 매년 1회 정기적으로 공표하고 있다.

동반성장위원회는 ① 동반위의 동반성장 종합평가와 ② 공정위(공정거래위원회)의 공정거래협약 이행평가를 합산하여 동반성장지수를 산정하고 있으며 평가대상 기업은 국내 매출액 상위 기업 중 사회적 관심이 높고, 평가에 따라 파급효과가 큰 기업을 대상으로 하고 있다. 이번에 발표한 ‘2019 동반성장지수’ 공표대상은 193개사다.

첫해부터 평가대상에 속했던 포스코는 이미 지난 2005년부터 동반성장 전담조직을 꾸려 중소기업과 함께 윈윈하고, 경제적·사회적 가치가 선순환하는 건전한 산업생태계를 만들고자 노력해왔다. 최근에는『Change Up Together』라는 동반성장 브랜드를 정립하고 7대 대표 프로그램을 포함해 총 33개의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동반성장 활동 대상을 1차 공급사, 협력사, 고객사는 물론이고 2차 공급사와 미거래사까지 포함하고 있다.

포스코는 이외에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철강업계 중소중견기업을 위해 올해 6월 현대제철과 함께 1,000억원 규모의 ‘철강상생협력펀드’를 조성했다. 시중 대비 1.05%p 낮은 대출금리로 자금을 지원해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보탬을 주고 있다.
진용숙 기자 / ysjin130@korea.com입력 : 2020년 09월 08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코로나19 속 2020 요양보호사 직무교육 무사히 종료
대한가수협회 포항경주지부 랜선 포항시민가요제 이젠 본선이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음지식물` / 장서영 시인
엘더스연합 ‘길위의 인문학’기행, 경남 하동을 찾아
경주시, 1사-1청년 멘토링 취업캠프 실시
해병1사단 대민 지원, 지역에 큰 도움
경주문화엑스포,경북대표 청,장년 화가 작품 만나보세요!
경주시 저출생 및 인구감소 해결방안은?
울진 왕피천에 연어 회귀량 급증... 최근 20년간 최대 기록
영탁막걸리 베스트 전통주로 수상 영광(예천)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엄마의 장독대김은희엄마의 된장속에 같이 살아가는 고추배운것도 익힌것도 아닌데노.. 
현관문을 열고 집안으로 들어서면 눈앞에 놓인 것을 훑는다 주머니에 한 손을 넣고 .. 
음지식물 장서영 햇빛 없이도 잘 자랄 거야, 화분을 건네고 떠날 때 당신이 남긴 말..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