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1-13 오후 09:42: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정치/지방자치 > 지방자치종합

연애는 필수!!! 결혼은 선택???

도지사와 함께하는 연애의 참견
도내 청년·대학생 150여명과 함께 하는 소통공감 토크콘서트 개최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08일
ⓒ GBN 경북방송

경상북도는 8일 경북도립대학교 청남교육관에서 지역 내 청년․대학생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년‧대학생과 함께하는 토크콘서트’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5월 토크콘서트에서 청년․대학생들과 외모와 진로, 취업 등에 대한 고민을 밀도있게 다뤘다면 이번에는 연애와 결혼에 대한 상담을 통해 취업과 출산 등 지역 인구정책에 대한 청년들의 요구를 들어봤다.

1부‘연애의 간섭’에서는 이철우 지사와 성대모사 개그의 달인 안윤상이 일일 고민해결사로 나서 연애를 잘하는 방법, 결혼은 왜 필요한지, 가족의 의미 등의 고민에 대한 답변을 들어 보았다.

안윤상은 연애를 잘하기 위한 방법 중 하나로 개인기가 필요하다며 성대모사를 선보이기도 했다.

이 지사는 청춘시대‘썸’타본 연애담과 결혼․취업과정 등에 대하여 진솔하게 말하며 고민하는 청춘들에서 인생 선배로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경상북도에서 추진하는 청년일자리사업, 미혼남녀 커플매칭, 작은 결혼식장 운영, 이웃사촌 시범마을 조성 등을 언급하며 경상북도만의 청년 희망사다리 강화 방안을 소개했다.

2부 ‘4차 산업혁명시대의 올인(All人)’에서는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 정한민 교수를 모시고 진행했다.

다가오는 4차산업혁명시대 인적자산인 청년들에게 변화하는 환경에 적응해 가는 유연성을 강조하며 인구구조와 직업군 변화에 대한 강의를 이어갔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경상북도의 미래인 우리 청년들과 함께 연애, 취업, 결혼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 도지사로서 경북에 새바람을 불러 일으켜, 일자리가 있고 청년이 행복한 경북을 만들 것을 약속한다”며

“오늘 토크콘서트에서 들은 청년들의 니즈(Needs)를 지역 청년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으로 만들어 도정에 반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북도에서는 내년에도 청년 토크콘서트를 비롯한 권역별 인구정책 대토론회, 찾아가는 인구교육, 다둥이가족 대잔치, 아이사랑 가족 대축제, 미혼남녀 동아리 활동지원 등 지역 인구감소 위기 극복을 위한 도민 공감대 확산 사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 GBN 경북방송

또한, 시군 맞춤형 저출생 극복방안 마련을 위한 도 자체 공모사업과 중소기업 가족친화인증제도 확산, 신혼부부 주거지원, 공공산후조리원 확대, 공백 없는 돌봄체계 구축, 인구소멸지역 지원 특별법 제정 등 취업, 결혼, 출산, 보육에 이르는 삶의 전 과정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08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포항시청출입기자 봉사단’ 기북면 과수원 사과 따기 봉사활동 실시
사)대한가수협회 포항·경주지부 제3회 ‘찾아가는 마실 음악회’ 성료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걷다, 길` / 여국현 시인
장기중학교 27회 졸업40주년 기념축제
株)BFC 글로벌·농업법인 에쓰엠팜 충북옥천공장 기공식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유품` / 조성국 시인
대구 페이퍼로즈 시 창작원 ‘별똥별 목걸이’ 동시집 출판회 가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밤바다` / 이석봉 시인
드라마 ‘동백꽃...’과 함께 활짝 핀 구룡포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무인도` / 정숙자 시인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밤바다 이석봉어두운 바닷가세파에 시달린 힘겨운 넋두리목청껏 외쳐보니심연으로부터.. 
산벚나무문정영 나는 기록에 쓰인 도구다. 기록이 끝나고 나면 몸피에 꽃이.. 
다음 열차 그 기다림의 시간 어둠에 묻힌 작은 시골역 대합실 외줄기 홈에는 하얀 ..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