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5-28 오후 03:42: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시민/사회단체

재난에 대처하는 법, 준비족 연대기

2월 26일까지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대전시실에서
이주영 기자 / minihero@naver.com입력 : 2017년 01월 16일
ⓒ GBN 경북방송

(재)경주문화재단(이사장 최양식)은 1월 17일부터 2월 26일까지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대전시실(4층)에서 ‘재난에 대처하는 법, 준비족 연대기’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전시명에 보이는 ‘준비족(prepper)’은 각종 재난이 닥칠 것을 우려하여 일상생활 중에도 생존을 위한 대비를 하는 사람들을 총칭하며, ‘연대기(chronicle)’는 준비족이 재난에 대처하기 위해 고안한 아이디어를 말한다. 따라서 전시는 재난에 대처하기 위한 준비족의 생존법을 소개한다. 예를 들어, 물이 부족할 경우 주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나 설비로 정수하여 식수를 확보하는 기발한 아이디어를 보여준다.
ⓒ GBN 경북방송

‘재난에 대처하는 법, 준비족 연대기’를 기획한 이혜원 교수(대진대학교 현대조형학부)는 “우리나라는 1인당 연간 이용 가능한 수자원량이 1,453㎥(세계 129위)에 불과한 물 부족국가다. 경각심을 갖고 물 부족 상황에 대처하기 위한 준비가 당장 필요하다.”고 말한다. 실제로 이번 전시에는 물을 최소한으로 사용하여 고품질의 올리브 오일을 생산하는 해외사례가 소개된다. 그리고 워터마켓(water market)에서는 초코렛 하나를 만들기 위해 2천 리터에 가까운 물이 사용된다는 충격적인 사실을 알려주기도 한다.

전시는 환경문제로 외연을 확장한다. 전시장의 대형 영상은 중국 내몽고의 쿠부치 사막에 천만그루의 나무를 심는 한국의 한 NGO 단체를 조명한다. 나무를 심는 이유는 중국의 사막화를 막아 한반도 황사현상을 해결하기 위해서다. 이 영상은 윤수연 작가가 이들을 따라가 취재한 작품이다. 윤작가는 농부 조동영, 농생물학자 정규화, 환경운동가 장지은의 인터뷰 영상을 제작하는 등 약 일 년이란 시간을 이번 전시에 헌신했다.

김완준 경주예술의전당 관장은 “이번 전시는 벽에 걸린 그림을 우아하게 감상하는 전시가 아니다. 불의의 재난은 온 인류를 향해 있으므로 각자도생(各自圖生)을 넘어서 공동체적인 대응과 고민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 GBN 경북방송

‘재난에 대처하는 법, 준비족 연대기’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우수전시 순회전으로 지난 해 11월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성황리에 전시를 마친 바 있다. 전시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진행되며, 매주 월요일과 설 연휴는 휴관이다.

*문의 : 전시교육사업팀(054-748-7724)
이주영 기자 / minihero@naver.com입력 : 2017년 01월 16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팩트체크
한국대중음악박물관 ‘박물관 길위의 인문학‘ 사업선정
오감만족(五感滿足) 독도새우, 울릉․독도 해역 방류!
코로나19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18일부터 방문 신청 접수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잠든 배` / 류미야 시인
선덕여고, 전문 직업인이 안내하는‘굿잡! 온라인 진학 컨설팅’개최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북벽` / 전영주 시인
이강덕 포항시장, 유치원 및 초등학교 새내기 학생 첫 등교 축하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2020년도 중등 가정교사 임용시험 합격자 8명 학교발전기금 1백만원 기부
성주군『경상북도 재난 긴급생활비』 지급 추진에 최선을 다하다.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Her* ―가상현실정재분당신이 다만 저 하늘 아래 어딘가에 있는 것만으로는공허를 메.. 
미완성 홍우식 2분의1, 4분의1 나를 접어 본다빠져나가는 시간들어둠.. 
소만(小滿)박 솔꽃밭은 저기, 저쪽 불량배들의 골목 너머에 있다솔체꽃밭으로 건너간 ..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