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28 오후 10:27:2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여성 > 시로 여는 아침

박용래 시인의 "월훈"


윤승원 기자 / gbn.tv@hanmil.net입력 : 2011년 12월 12일
↑↑ 박용래 시인
ⓒ GBN 경북방송


월훈



박용래




첩첩 산중에도 없는 마을이 여긴 있습니다. 잎 진 사잇길, 저 모래 둑, 그 너머 강기슭에서도 보이진 않습니다. 허방다리 들어내면 보이는 마을.

갱(坑) 속 같은 마을. 꼴깍, 해가, 노루꼬리 해가 지면 집집마다 봉당에 불을 켜지요. 꽁깍지, 꽁깍지처럼 후미진 외딴집, 외딴집에도 불빛은 앉아 이슥토록 창문은 모과(木瓜) 빛입니다.

기인 밤입니다. 외딴집 노인은 홀로 잠이 깨어 출출한 나머지 무를 깎기도 하고 고구마를 깎다, 문득 바람도 없는데 시나브로 풀려 풀려 내리는 짚단, 짚오라기의 설레임을 듣습니다. 귀를 모으고 듣지요. 후루룩 후루룩 처마깃에 나래 묻는 이름 모를 새, 새들의 온기를 생각합니다. 숨을 죽이고 생각하지요.

참 오래오래, 노인의 자리맡에 밭은 기침 소리도 없을 양이면 벽 속에서 겨울 귀뚜라미는 울지요. 떼를 지어 옵니다. 벽이 무너지라고 옵니다.

어느덧 밖에는 눈발이라도 치는지, 펄펄 함박눈이라도 흩날리는지, 창호지 문살에 돋는 월훈(月暈).


------------------♤


♤ 박용래 시인은


향토적 정서와 특유의 서정성으로 한국 문학사에 큰 족적을 남긴 시인 박용래. 충남 부여 출신인 그는 1945년 강경상업학교를 졸업하고 교사와 은행원으로 활동하던 중 문학에 빠져들었다. 1955년 박두진의 추천을 받아 ‘현대문학’에 ‘가을의 노래’, ‘황토길’ 등을 발표하며 문단의 주목을 받았다.
윤승원 기자 / gbn.tv@hanmil.net입력 : 2011년 12월 12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안동시코로나19현황(2월 24일 기자회견문)
경주시 황성동,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방역 총력
2020포항시 생활체육복싱대회 `성료`
경주시 코로나19 일일 대응상황(2020.2.27.(목) 10시)
상주시 코로나19 확진 환자 발생
경주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2020.2.26.(수) 10시)
경주시코로나19 4번5번 확진자 발생 현황(2월24일 23시)
경상북도코로나19 발생 현황(2월26일수요일16시기준)1보
경주시 코로나19 일일 대응상황(2020.2.24.(월) 10시)
경주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2020.2.28.(금) 10시)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누가 창을 두들긴다 레몬이 노랗게 그려진 우산을 쓰고 60년대에 사라진 노란 전.. 
대봉감조준계단이 남겨둔 대봉감 현관문 도어록 소리보다 탱탱하다성급한 마음에 만져.. 
내 손바닥 속 추전역김분홍혼자 여행을 떠났다 분명 기차가 달리는데 풍경이 달린다는..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