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5-28 오후 09:53:0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경제 > 경제종합

포항제철소 민·관·군 합동 화재 및 화학사고 대응훈련 실시

- 8일, 2전기강판공장에서 진도7 지진 발생 여파로 공장 화재 및 유해화학물질 누출 가정해 실시
- 포항제철소, OCI, 남부소방서, 해병1사단, 해군6전단 합동 훈련으로 진행

제해철 기자 / treinerq@naver.com입력 : 2019년 10월 09일
ⓒ GBN 경북방송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는 8일 남부소방서, 해병1사단 등 공동으로 민·관·군 합동 화재 및화학사고 대응훈련을 실시했다.

포항제철소 2전기강판공장에서 실시된 훈련에는 오형수 포항제철소장, 황영희 포항남부소방서장을 비롯해 포항제철소 직원, 소방관, 해병대, 해군 등 84여 명이 참여했다.

ⓒ GBN 경북방송
훈련은 제철소 인근에 진도 7의 지진이 발생해 여파로 2전기강판공장 압연전기실에 화재가 발생하고, 산세공정에서 발생하는 산세 폐액을 화학 처리해 염산을 회수하는 산회수 설비의 유해화학물질 누출로 4명의 인명피해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했다.

이날 훈련은 △훈련상황 보고 △초기화재 진압 △구조 활동 △강평 순으로 진행됐다.

ⓒ GBN 경북방송
공장 자위소방대는 화재가 발생하자 즉시 방재섹션에 재난 발생을 알리고 초기 대응을 펼쳤다. 곧바로 포항제철소 자체 소방대가 출동해 화재 진압 및 확산 방지를 했다. 유관기관 지원을 요청해 남부소방서, ㈜OCI, 해병1사단, 해군6전단이 합류해 2차 화재의 확산을 막고, 피해자의 제독을 실시하며 훈련을 종료했다.

오형수 포항제철소장은 강평을 통해 “최근에도 진도 2.6 지진이 발생하며, 지진에 따른 화재와 누출사고 등 긴급한 상황이 발생할 수도 있다”며 “직원들은 항상 대응 매뉴얼을 숙지해 실제 상황에서도 훈련처럼 훌륭하게 대처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 GBN 경북방송
한편, 포항제철소는 매년 포항남부소방서와 민·관합동 소방훈련을 실시해왔으며, 이번에는 ㈜OCI, 해병1사단과 해군6전단도 같이 참여해 긴급 재난 대처능력을 높이고 있다.

[사진]
(1)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환자를 들것에 실어 나르고 있다.
(2) 포항제철소 직원과 소방관이 제독 작업을 하고 있다.
(3) 화재 진압을 위해 소방차에서 물을 뿌리고 있다.
(4) 합동 대응훈련 후 단체사진
제해철 기자 / treinerq@naver.com입력 : 2019년 10월 09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잠든 배` / 류미야 시인
한국대중음악박물관 ‘박물관 길위의 인문학‘ 사업선정
오감만족(五感滿足) 독도새우, 울릉․독도 해역 방류!
코로나19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18일부터 방문 신청 접수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북벽` / 전영주 시인
이강덕 포항시장, 유치원 및 초등학교 새내기 학생 첫 등교 축하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2020년도 중등 가정교사 임용시험 합격자 8명 학교발전기금 1백만원 기부
성주군『경상북도 재난 긴급생활비』 지급 추진에 최선을 다하다.
영탁 막걸리!! 네가 왜 예천에서 나와?!!
포항시 북구보건소, 양학동 치매보듬마을 주민설명회 개최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Her* ―가상현실정재분당신이 다만 저 하늘 아래 어딘가에 있는 것만으로는공허를 메.. 
미완성 홍우식 2분의1, 4분의1 나를 접어 본다빠져나가는 시간들어둠.. 
소만(小滿)박 솔꽃밭은 저기, 저쪽 불량배들의 골목 너머에 있다솔체꽃밭으로 건너간 ..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