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6-06 오후 05:29: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여성 > 레저/스포츠

포항, 2019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걷기축제 개최


제해철 기자 / treinerq@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10일
ⓒ GBN 경북방송
포항시는 지난 9일 한반도 최동단 최고의 힐링로드인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일원(청림동~동해면)에서 ‘2019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걷기축제’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걷기축제코스는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코스 중 제1코스(연오랑세오녀길)와 제2코스(선바우길)를 걷는 코스로, 청림운동장에서 출발하여 도구해수욕장 및 연오랑세오녀 테마공원을 지나 흥환분교까지 약 12.6km 구간으로 진행되었다.

ⓒ GBN 경북방송
축제참가자들은 오전 8시 30분에 청림운동장에 집결하여 7080 신나는 디스코 카페에서 커피와 차를 즐기고 어린이 태권도 시범단의 축하공연과 어린이 치어리더단과 함께 흥겹게 몸풀기 체조를 하며 만세퍼포먼스와 함께 둘레길 걷기를 시작하였다.

걷기축제 경유지점인 도구해수욕장, 연오랑세오녀 테마공원에서는 각각 로봇댄스공연과 북소리공연이 진행되었으며, 도착지인 흥환분교에서는 먹거리장터운영과 함께 축하공연이 펼쳐져 흥겨운 축제의 장이 되었다.

ⓒ GBN 경북방송
한편, 이번 걷기 축제는 당초 9월 28일에 개최될 예정이었지만 2번의 태풍(제17호 ‘타파’, 제18호 ‘미탁’)으로 훼손된 걷기구간 복구와 해안쓰레기 청소문제로 두 차례 연기된 바 있다. 이에 따라, 100여 명의 관내 중․고등학생 자원봉사 신청자들이 둘레길 코스를 걸으며 자발적으로 환경정화 활동을 진행하였다.

이번 걷기행사에 참가한 이강덕 포항시장은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은 걷다 보면 천혜의 자연경관을 감상 할 수 있고, 시원한 바닷바람을 맞으면 자연스레 힐링이 되는 둘레길이다.”며 “많은 분들이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을 찾아와 각 계절마다 색다른 ‘호미반도 해안둘레길’의 매력을 느낄 수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제해철 기자 / treinerq@naver.com입력 : 2019년 11월 10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오감만족(五感滿足) 독도새우, 울릉․독도 해역 방류!
이강덕 포항시장, 유치원 및 초등학교 새내기 학생 첫 등교 축하
성건동 각 단체, 클린&안심 경주 캠페인 실시
불국동, 클린&안심 캠페인 환경정비 실시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미완성` / 홍우식 시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Her` / 정재분 시인
순차적 등교 개학 실시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故 최종근 하사 1주기 추모제 봉행
“물길따라 개진감자” 대구 소비자 입맛 잡기!!
사령 - GBN경북방송, 권지은기자 임명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첫새벽 자리끼가 얼어갈 즈음 어린 자식들 잠에서 깰세라 살그머니 방문을 열고 나.. 
네가 그리우면 나는 웃었다강재남   목련이 피었다 지는 걸 보고 4월.. 
Her* ―가상현실정재분당신이 다만 저 하늘 아래 어딘가에 있는 것만으로는공허를 메..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