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10-28 오후 05:19:4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여성 > 종합

국화 꽃밭에 사과․고추․토마토․가지도 산다구요?

경주시 ․ 농업기술센터 경주엑스포에 국화화분 3천여개와 작물 제공
1800㎡규모 ‘국화향기 가득한 행복한 텃밭정원’ 조성해 관람객에 인기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20년 10월 14일
ⓒ GBN 경북방송

“경주엑스포공원에는 국화, 한라봉, 옥수수, 가지가 옹기종기 살아요.”
“샛노란 국화가 만발한 정원을 보니 완연한 가을이 된 것 같아요.”

(재)문화엑스포(이사장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경주엑스포공원에 가을을 테마로 한 ‘국화향기 가득한 행복한 텃밭정원’을 조성했다고 밝혔다.

‘행복한 텃밭정원’은 경주시(시장 주낙영)가 3,000개가 넘는 국화화분을 비롯해 10여 종의 화훼를 경주엑스포공원에 제공하면서 설치됐다.
ⓒ GBN 경북방송

‘국화향기 가득한 행복한 텃밭정원’은 경주엑스포공원 문화센터 뒤편 1,800㎡(약 544평) 부지에 ‘사과·블루베리·한라봉’, ‘옥수수·고추’, ‘해바라기·토마토’, ‘가지’ 등 4개의 테마존으로 구분해 꾸며졌다.

식물 종별로는 국화 화분 3,000개와 가지 화분 100개, 해바라기 200송이, 사과나무 20그루, 고추 화분 100개, 옥수수 화분 50개, 블루베리 나무 10그루, 한라봉 10그루, 토마토 화분 10개 등으로 구성돼 있다.
ⓒ GBN 경북방송

특히 경주시농업기술센터에서 정원 구성과 설치에 직접 참여해 조언하며 완성도 높은 텃밭 정원으로 모습을 갖췄다. 원두막과 포토존 등 기존 경주엑스포공원 내 시설물도 활용해 정원의 공간을 꾸몄다.

권연남 경주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수만 송이 국화와 나무들이 조화를 이룬 ‘국화향기 가득한 행복한 텃밭정원’이 경주엑스포를 찾는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새로운 가을 볼거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행복한 텃밭정원’은 알록달록한 아름다움으로 가을 느낌을 풍기며 경주엑스포공원을 찾은 관광객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텃밭정원 내 포토존에서 사진을 찍는 관광객들과 원두막에 앉아 국화꽃을 감상하며 코로나19를 피해 야외에서 나들이를 즐기는 관광객의 모습은 더없이 여유롭다.
ⓒ GBN 경북방송

김종우(45·경주시) 씨는 “아이들과 사과, 고추, 가지가 자라는 것을 볼 수 있어 좋았다”며 “신라를 소재로 한 전시, 공연은 물론 넓은 정원에 있는 국화와 나무들을 보면서 코로나로 우울했던 마음이 저절로 힐링 되는 것 같다”고 전했다.
ⓒ GBN 경북방송

류희림 경주엑스포 사무총장은 “경주시와 경주시농업기술센터의 도움으로 이색적인 친환경 체험 콘텐츠가 탄생하게 됐다”며 “쾌적하고 안전한 힐링 공간을 관광객들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진혜인 기자 / hyein2314@naver.com입력 : 2020년 10월 14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귀리를 볶는 저녁` / 안재홍시인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멈칫, 하다` / 이택경 시인
서면 도리마을 ‘은행나무숲’ 노랗게 물든다
경북도, 곤충산업 육성지원 공모사업 전국 최다 선정 쾌거
제7회 선덕여왕대상 3개 부문 수상자 확정
이철우 도지사, 코로나 백신 글로벌 생산기지 SK바이오사이언스 방문
경주소방서 동부남·여의용소방대 지역 소외계층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
안동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 ‘시민문화활동가 인력양성’
상주 ‘보물단지T/F팀’, 행정안전부 ‘적극행정 맛집’ 사례로 뽑혀
코로나19 방역 안강전통시장 마스크 착용 계도 실시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영웅시대 김온리    영웅이 나타나기 전에 무슨 구름이 흘렀던가 폭우.. 
귀리를 볶는 저녁 안재홍늦은 저녁귀리를 볶는다약한 불에 올려 살살 저으니금세 습기.. 
멈칫, 하다  이택경 폭포도 떨어져 내리기 전 한 번쯤 멈칫*한다는데 ‘멈..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