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4-10 오전 11:13:1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 종합

성주군 인구정책위원회 개최

촘촘한 복지 그물과 유입 인구를 받는 탄탄한 넝쿨 준비
류정희 기자 / happyyou88@hanmail.net입력 : 2021년 03월 04일
ⓒ GBN 경북방송

성주군은 3월 4일 인구정책위원회를 열고 날로 심화되는 인구유출에 대응하기 위한 자구책 마련에 나선다.

세계에서 유래없는 저출생 국가. 우리나라는 2020년도 합계출산율 0.84를 기록하며 '19년 11월부터 시작된 데드크로스*에서 익히 경고한 인구절벽으로 가속페달을 밟고 있다. 이에 발맞춰 지난해 12월 제4차 저출산·고령사회 기본계획이 ‘출산장려정책’에서 ‘모든 세대의 삶의 질 개선’으로 전환되었다.
* 인구 데드크로스 : 사망자수가 출생아수를 넘어서는 시점

농촌형 지자체인 우리 군 또한 합계출산율은 1.26으로 양호하나 가임여성 인구수가 10년전과 비교해 볼 때 5.4%나 줄어들고 고령인구가 32%를 넘어서는 등 청년층 유출과 고령화라는 이중고를 겪고 있다.
* 가임여성 : 만 15~49세(성주군 '20.12월 기준 5,353명)
* 고령인구 : 만 65세 이상(성주군 '20.12월 기준 13,971명)

이에 성주군은 인구정책위원회를 개최하여 인구현황 보고와 신규정책 토론을 위한 논의의 장을 마련하고 저출산·고령화 8대 분야별 추진전략과 정주여건 개선, 인식개선을 위한 세부사업 공유, 경상북도 중점사업 및 공모사업 브레인스토밍 등 활발한 의견소통을 이어간다.

경북대 정정희 교수는 “현재 인구문제는 거시적 차원인 국가에서 접근해야 하는 부분과 군 단위 노력의 두 가지 방향에서 해결책이 제시되어야 하고 특히 수도권 인구 블랙홀 현상을 막기 위한 지역균형 발전이 선행되어야 양질의 일자리, 교육, 의료서비스 등이 분산될 수 있다”며 국고 지방이양 방안을 제시했다.

박노선 성주부군수는 ‘주변 대도시권 경기악화로 성주로의 귀농, 귀촌이 활발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사전준비가 필요하다’며 “산업단지와 택지개발에 따른 신도시 조성이 인구증가의 그릇이라 한다면, 인구유출을 막는 촘촘한 그물인 문화·복지·영농 지원과 유입 인구 지원책인 탄탄한 넝쿨이 같이 갈 때 물을 받아 물고기를 키울 수 있다.”고 의견을 전했다.

성주군 인구증가시책에 관해 궁금한 사항은 군청 미래전략담당관 인구정책부서(☎054-930-6032)로 언제든지 문의하면 된다.
류정희 기자 / happyyou88@hanmail.net입력 : 2021년 03월 04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내성천` / 조성순 시인
박옥숙 시인, 첫 시집 ‘구름위의 집’ 출간
국민의 힘 경북도당여성위원회, 보궐선거관련 비대면회의
봉화군노인복지관·봉화지역자활센터 무료이동세탁사업 협약 체결
김형운 용동초등학교 총동문회 회장, 마스크 1만2천500장 기부
(사)엘더스연합 정기총회 성료
농업분야 재난지원금 바우처 신청하세요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흑백사진` / 윤순영 시인
2021년 경주시낭송회 정기총회
경주시, 2021년 지적재조사사업 본격 추진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흑백사진윤순영동생한테 머리채를 잡히면서싸움은 시작됐다육 남매가 반으로 나뉘어 .. 
여름에도 눈이 내렸다. 그믐이면 은핫물이 기울어 그런 밤이면 사람들은 .. 
미나리가 두 단 홍경나미나리가 한창입니다미나리꽝엘 들러 살지고..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