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3-02-03 오후 04:39: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사회 > 종합

산불예방은 기본!!! 주민안전은 필수!!!

- 수륜면 산불감시원 아름다운 선행으로 수륜은 즐겁다
류정희 기자 / happyyou88@hanmail.net입력 : 2022년 11월 25일
↑↑ 수륜면 산불감시원 아름다운 선행
ⓒ GBN 경북방송

 김영환 수륜면장은 산불조심 기간을 맞아 산불감시원을 운영해 산불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시점에 산불감시는 물론 주민들의 안전까지 돌보는 아름다운 선행을 행한 산불감시원 김성태(65세)씨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김성태씨는 2022년 수륜면 가을철 산불감시원으로 선발돼 금년 11월 7일부터 산불감시 업무를 보고 있다. 그는 산불감시 근무 중 성주군 수륜면으로 자전거 여행을 온 내방객의 힘든 상황을 발견하고 큰 도움을 준 것으로 알려졌다. 구불구불 좁은 내리막 길에서 자전거 타이어 펑크로 넘어지는 사고를 당했다. 인가도 없는 외진 길에 지나는 차도 없는 곳에서 사고를 당해 막막한 상황에서 산불감시 업무를 보던 김성태씨가 옆을 지나가며 “몸은 괜찮으냐? 다친곳은 없느냐?” 물어보며 병원으로 갈 수 있는 곳까지 데려다 줬다. 사고자가 병원에 도착하여 보니 갈비뼈까지 골절돼 있었다며 도움을 받지 못했다면 어찌 되었을지 생각하기도 어렵다고 했다. 산불감시원은 업무 시간 중에는 관할 지역 이외의 곳으로 이동하면 근무지 이탈이 돼 곤란한 상황이었다고 한다.

 수륜면장은 “평소 산불감시 본연의 업무에 충실하며 곤경에 빠진 주민들을 모른 척 무시하지 않고 최선을 다해 도움을 준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류정희 기자 / happyyou88@hanmail.net입력 : 2022년 11월 25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머물다 간 자리` / 한성근 시인..
‘스타트업이 미래다’ 포항형 창업 생태계 조성 美샌디에이고에서 답 찾았..
주낙영 경주시장, 해오름동맹 도시 간 고향사랑기부금 교차 기탁행사 가져..
김석기 국회의원, 신경주역 일일 명예역장에 위촉!..
경주문화도시 조성을 위한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문화출판소 ‘동네이야기’ 활동가 모집..
경주시, 황오동 원도심 마을방송국 운영 교육 수료식 가져..
경주시새마을회, 사랑의 떡국 나누기 행사 개최..
동국대학교 WISE캠퍼스 일본 대학 교류 및 불교협력 확대..
이철우 도지사, 전통시장에서 장바구니 물가 직접 챙겨..
김정재 국회의원 설 맞이 민생탐방..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다 저녁때, 구들장에 깔린 군용 담요 말이 나왔으니 말인데요 꽉 쥐고 .. 
머물다 간 자리 한성근꿈꾸는 천지간에그 어디에도 없을 것 같은 무아의.. 
그때 나는 뜨거워지고 있었다 무대는 들끓었고 노래는 완벽했다 마지막 후..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