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0-16 오후 01:50:3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여성 > 시로 여는 아침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팔월` / 박인하 시인


김조민 기자 / blue2140@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19일
팔월

박인하


지금은 칠월 한여름
아직 오지 않은 팔월에 대해서 쓴다
아이스크림처럼 빨리 녹는 시계는
지루해진 시간을 모래 위에 슬쩍 흘리고 있을 것이다
태풍은 바람의 틈새를 어슬렁거리다가
푸른 나무의 목을 쳐내고 제 수위를 견디지 못한 집들도
빙하처럼 물 위를 떠다니고 있겠지
뜨거운 태양 아래 칸나가 더 붉어지면
해바라기가 까맣게 속을 태우는 어떤 시절들의
그곳

이곳
생의 다른 온도를 지니고
고개를 내밀어 서로를 마중하는 시간들
형식이 완성되지 못한 편지는
고서처럼 바래가며 신비로워진다
우리는 아무런 소식도 주고받지 못하며
어떤 기억들로 예감을 만들며 그곳으로 이곳으로
다가가고 있는 것이다
이곳은 장마가 지나가고 있으니
그곳의 해질녘은 조금씩 서늘해지고 있겠다
이곳의 뜨거움이 그곳의 바람을 가까스로 만나는
궁창에서 태풍이 시작된다면
너는 이미 가버리고 없는 팔월이다



▶나는 여기에도 있고 어디에나 있다
돌아갈 수 없는 시절에도 있고
아직 오지 않은 날들 그곳에도 있다
그러나 나는 아무데도 갈 수 없다
내가 있는 곳은 지금 여기
나는 조금 늦거나 너무 빠르다
그러므로 당신은 늘 나의 시간 밖에서 나를 기다린다
꽃이 붉어도 함께 보지는 못한다
당신이 다녀가서 이곳이 뜨겁다 여름이다



ⓒ GBN 경북방송


▶약력
2018년 『서정시학』 신인상
서정시학회 동인
한국작가회의 회원



김조민 기자 / blue2140@hanmail.net입력 : 2019년 07월 19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박인하 서정시학 서정시학회 미래서정 작가회의 김조민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한양대학교국제교류위원회 경주춘추관에서 행사 가져
2019 제47회 신라문화제 서막, 퍼레이드로 화려한 시작을 알리다!!
경북교육청, 2020학년도 중등교사 임용시험 시행계획 공고
37년 전통 포항권투, 전국 프로 아마추어 복싱대회 선수 11명 총출동, 포항시 복싱 위상 더 높인다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밤의 얼굴` / 박정서 시인
제6회 선덕여왕대상 수상자 발표
세계챔피언 배출 포항권투, 전국직장인복싱대회 2연패 향해 순항
신라문화제특집 신라천년예술단의 공연 성황리에 치러져!!!
예천군, 가족여행은 즐길거리 가득한 예천장터농산물축제장으로 오세요
경주의 추억과 구절초가 함께한 꽃보다 아름다운 그대〈7080얄개들의 복고축제〉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혹등고래 정채원 이따금 몸을 반 이상 물 밖으로 솟구친다 새끼를 낳으러 육천.. 
아버지의 강 윤종남꽃샘바람이 불면 아버지는 들로 나가잠을 덜 깬 흙을 깨워 햇.. 
파도 소리가 들리는 책장     파도 소리가 들리는 책장 서하 &nbs..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12일 세손으로 책봉되..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원화로232(황오동 110-1) 2층 / 발행인 : 진병철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773-0456 / Fax : 054-773-0457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남 다-000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병철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