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4-05-20 오후 05:09:3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뉴스 > 문화/여성 > 시로 여는 아침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폐타이어` / 최지온 시인


김조민 기자 / blue2140@hanmail.net입력 : 2023년 03월 14일
폐타이어


최지온




이미 먼 곳에서 뛰어 온 것 같다
그러면서 또 먼 곳으로 돈다

아이들이 가쁘게 숨을 쉰다

내가 앉은 의자는 삐걱거리고
땅을 짚고 다시 일어설 때 숨을 고르는 것처럼

아이들이 욕설을 한다 아이들은 들떠 있다

홀로 떨어져 있다는 생각이 들지 않는다

움직이는 사람과
움직이지 않는 사람

운동장에는 두 종류의 사람들만이 있다

서로를 묶어놓은 듯 욕설들이 길어진다 버릴 것을 버리기 위한 숨소리 같다

폐타이어 하나로 세 개의 신발 밑창을 만들 수 있대
누군가의 말이 떠오르고

어딘지 모르게 운동장이 들뜨는 것 같아서
무릎을 접고 의자에 앉는다 기울어진 의자가 더 기울어진다

아이들이 눈앞에서 기차놀이를 한다
느리게 굴러가는 기차를 또 다른 아이들이 밀고 간다

손끝만 스쳐도 잘 굴러간다

기차 안에는 의자가 있고 내가 있고 아이들이 있다




▶너무 많은 물건들이 만들어지고 너무 빨리 버려지는 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인간이라고 별다르지 않습니다. 폐타이어처럼 재생되는 삶이었으면 합니다. 나이와 학력과 출신과 무관하게 자신의 삶을 가꿀 수 있는 사회였으면 좋겠습니다. 버려지는 사람들이 없기를, 먼 곳에서 뛰어와 또 먼 곳으로 뛰어야 하는 아이들에게 욕 나오는 세상을 물려주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입니다.




ⓒ GBN 경북방송




▶약력
   2019년 <시로여는세상>으로 등단. 
   시집 『양은 매일 시작한다』  




김조민 기자 / blue2140@hanmail.net입력 : 2023년 03월 14일
- Copyrights ⓒGBN 경북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포항시, 주산활용 뇌건강지도사&슐런지도사 양성과정 수료식 개최..
김조민 시인이 만난 오늘의 시 - `나무의 파문` / 김왕노 시인..
한국가수협회 경주시지회,어버이날 맞이 어르신들을위한 찾아가는 음악회 개최!(불국성림원)..
경북문화관광公, 윤리경영실천 결의대회 개최..
경주시의회, 제62회 경북도민체육대회 선수단 격려 방문..
경북의 유산 창조적 계승! 독립정신 확산!..
월성원자력본부, 경주시 양남면 주민화합 한마당 행사 후원..
경북-강원-충북 연결하는 단산~부석사간 도로 개통!..
경북도민체전 포항시 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합니다!..
“경주시 행정점수는 A+”··· 경주시, 올해 정부합동평가서 ‘최우수’선정..
포토뉴스
시로 여는 아침
나무의 파문   ​ 김왕노​​나무가 파닥이는 것은 바.. 
기다리는 I양해연I는 기다리고 있다어제도 기다렸다기다리는 동안 창가의 .. 
아몬드 푸른 꽃그늘 아래 서승석아몬드꽃 하얗게 물드는 3월 말애연하고 .. 
최동호 교수의 정조대왕 시 읽기
정조는 1752년 임신년에 출생하여 영조 35년 1759년 기묘년 2월..
상호: GBN 경북방송 / 주소: 경북 포항시 북구 중흥로 139번길 44-3 / 대표이사: 진용숙 / 발행인 : 진용숙 / 편집인 : 황재임
mail: gbn.tv@daum.net / Tel: 054-273-3027 / Fax : 054-773-0457 / 등록번호 : 171211-0058501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1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진용숙
Copyright ⓒ GBN 경북방송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